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머스크 위험한 변덕…비트코인 때린 다음날, 도지코인 띄웠다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테슬라 차 구매에 비트코인을 사용하는 것을 중단하겠다고 밝힌 지 하루 만에 도지코인 띄우기에 나섰다.
일론 머스크. 로이터=연합뉴스

일론 머스크. 로이터=연합뉴스

 
머스크의 언급에 도지코인은 다시 반등했다. 
 
머스크는 13일(현지시간) 트위터에 "(도지코인) 거래 시스템의 효율성을 개선하기 위해 도지 개발자들과 협력하고 있다"며 이 작업은 "잠재적으로 유망하다"고 썼다. 
 
이 트윗이 공개되자 도지코인 가격은 0.34달러에서 0.50달러로 뛰어올랐다고 미국 경제 전문매체 마켓워치는 보도했다. 
 
가상화폐 정보업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서부 시간 기준 오후 4시 (한국시간 14일 오전 8시) 현재 도지코인은 전날 같은 시간과 비교해 10.62% 오른 0.47달러에 거래 중이다. 
 
반면 비트코인은 여전히 약세를 이어갔다.
 
비트코인은 3.22% 하락한 4만9493.46달러에 거래 중이다. 
 
이더리움도 7.93% 내린 3703.97달러에 머물렀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