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성은 결정적 도움, 킬은 1부 승격 초읽기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2 홀슈타인 킬에서 활약 중인 이재성. [사진 게티이미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2 홀슈타인 킬에서 활약 중인 이재성. [사진 게티이미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그2(2부리그) 홀슈타인 킬에서 뛰고 있는 이재성이 절정의 경기력으로 소속팀 승리를 이끌며 1부 승격 가능성을 높였다.

레겐스부르크전 동점골 어시스트
킬, 2경기 중 1승 더하면 승격 확정

 
이재성은 14일 독일 킬의 홀슈타인 슈타디온에서 열린 얀 레겐스부르크와 2020~21시즌 분데스리가2 28라운드 순연경기에서 도움 하나를 기록하며 킬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이재성의 올 시즌 6번째 도움(5골).
 
이재성의 공격 포인트는 1-2로 뒤진 후반 34분에 나왔다. 코너킥 찬스 직후 세트피스 상황에서 이재성이 머리로 넘겨준 볼을 팀 동료 지몬 로렌츠가 머리로 받아넣어 동점골을 터뜨렸다. 기세가 오른 킬은 후반 38분 알렉산더 빌러의 역전골을 묶어 3-2로 승부를 뒤집었다.
 
킬은 올 시즌 18승(8무6패)째를 거두며 승점 62점을 기록, 두 경기를 남겨둔 상황에서 3위 그로이터 퓌르트(58점)와 격차를 4점으로 벌렸다. 남은 두 경기 중 1승만 추가하면 2위 이상의 순위를 확정해 다음 시즌 1부리그에 승격할 수 있다. 선두 보훔(63점)과 격차도 1점에 불과해 역전 우승도 가시권에 뒀다.
 
송지훈 기자 song.ji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