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부겸 총리 첫 일정, 14일 코로나 중대본 주재…오후엔 AZ 접종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오종택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오종택 기자

 
13일 국회에서 총리 임명동의안이 통과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의 첫 총리 업무는 14일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다.
 
14일 0시를 기해 총리 후보자에서 후보로 신분이 바뀌는 김 후보자는 오전 8시 30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를 주재한다.
 
앞서 출근길에는 기자들과 만나 총리 임명 소감과 각오를 밝힐 예정이다.
 
중대본 회의를 마치면 청와대로 향해 임명장을 받고 11시 20분에 취임식을 갖는다.
 
오후에는 서대문구 백신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백신 접종 현황을 살피고, 종로구 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공개 접종받는다. 국무총리는 중대본부장으로, 코로나19 우선 접종 대상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