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美 또 증오범죄? 아시아계 여성 망치로 내리친 노숙인 체포

미국에서 아시아계 여성이 처음 보는 노숙인에게 망치로 머리를 맞는 일이 발생했다. 
 
NYPD 트위터=연합뉴스

NYPD 트위터=연합뉴스

12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뉴욕 경찰(NYPD) 증오범죄 수사팀은 노숙인 여성 에보니 잭슨(37)을 폭행과 무기 불법 소지 혐의로 체포했다.
 
잭슨은 지난 2일 오후 8시 40분께 뉴욕 맨해튼 중심지에서 거리를 걷던 31세와 29세 아시아계 여성 두 명의 머리와 팔 등을 망치로 내리친 혐의를 받는다. 
 
잭슨은 두 여성에게 다가가 "마스크를 벗어라"고 소리친 후 여성들을 향해 망치를 휘둘렀다. 
 
여성들은 잭슨의 공격으로 이마가 찢어지는 등 중상을 입었다. 
 
피해자 중 한 명은 현지 매체 인터뷰에서 자신은 대만 출신으로 박사 학위를 따기 위해 2019년 미국에 왔다고 소개했다. 
 
이 여성은 "엄마가 항상 조심하라고 당부한다. 미국에서 아시아인에 대한 범죄가 자주 일어나고 있다"며 뉴욕이 안전해질 때까지 고국으로 돌아가 머물 계획이라고 밝혔다. 
 
범행 동기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경찰은 증오범죄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있다. 
 
올해 1분기 뉴욕시에서 발생한 아시아인 대상 증오범죄는 42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23% 늘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