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 중구 ‘안전한 도시 첫걸음’…국제안전도시 공인취득 기본조사용역 착수보고회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지난 12일 국제안전도시 공인취득 기본조사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국제안전도시는 사고·재해로 인한 지역사회구성원의 손상을 줄이고 안전한 도시를 위해 ‘지속적이고 능동적으로 노력하는 도시’를 말한다.
 
국제안전도시 인증센터(ISCCC·스웨덴)가 인증을 부여해 전 세계 32개국 405개 도시, 국내는 21개 도시가 인증을 받았으며, 인천에서는 중구가 처음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착수보고회에는 홍인성 구청장, 최찬용 중구의회의장, 중부경찰서, 중부소방서, 남부교육지원청, 도로교통공단 등 유관기관이 참여했다.
 
중구는 이번 용역을 통해 5개년 계획으로 진행해 2025년 내에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선포 할 계획이다.
 
국제안전도시용역 책임연구원은 “중구의 각종 사고 발생원인, 현황 등을 면밀히 파악하고, 중구 특성에 맞는 대책을 마련해 국제안전도시공인취득사업이 성공리에 마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인성 구청장은 “중구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해 구민 안전을 위한 정책을 수립하고 이를 체계화해 각종 위험요인을 제거함으로써 구민의 삶의 질이 향상된 안전한 중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