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경찰, '납품비리' 관련 LH 서울본부 등 압수수색

경찰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 납품비리 의혹과 관련해 LH 서울지역본부와 경남 진주시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본부. 연합뉴스

한국토지주택공사(LH) 본부. 연합뉴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13일 오전 10시부터 LH 서울지역본부와 경남 진주시 LH 본사, LH 전현직 직원 3명의 주거지 등 5곳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
 
앞서 경찰은 지난달 8일에도 LH 본사 등을 압수수색한 바 있다. 
 
경찰은 "당시보다 피의자가 3명(LH 전현직 직원) 늘었다"며 "오늘 압수수색은 늘어난 피의자들의 의혹과 관련한 것"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 3월 LH 직원 4명이 특정업체에 LH 건설자재 납품에 특혜를 줬다는 제보를 받고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사건과 관련한 피의자는 LH 전현직 직원 4명과 납품업체 대표 2명 등 모두 6명이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