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온라인게임서 알게된 여성 스토킹하다 부모집까지 찾아간 20대 남성 검거

뉴스1

뉴스1

 
온라인게임에서 알게 된 여성을 스토킹하고 부모의 집까지 찾아간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1일 경기 파주경찰서는 주거침입 및 재물손괴 혐의로 A씨(21)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6일 오후 7시 30분께 자신이 스토킹하던 여성 B씨의 부모가 사는 파주 소재 집에 베란다 방충망을 뜯고 몰래 침입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1층 베란다와 화단 사이 공간에 숨어 있던 A씨는 “어떤 남자가 누워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 조사 결과에 따르면 A씨는 온라인게임으로 알게 된 B씨를 스토킹하다가 B씨가 주거지에 없다고 생각해 부모의 집까지 찾아왔으며 사흘 전부터 B씨 부모의 집 주변에서 침입 기회를 기다려왔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내가 너무 초라하게 느껴져서 교도소에 가고 싶다”며 횡설수설하기도 했다.
 
경찰은 A씨가 B씨 부모의 집 주소를 어떻게 알게 됐는지 등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편 A씨는 앞서 지난달과 이달 등 두 차례에 걸쳐 B씨의 주거지를 찾아가고, 인근 폐쇄회로(CC)TV에 로션 등을 발라둔 사실이 확인돼 경기 오산경찰서에서도 주거침입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