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외대 “반병렬 반씨대종회장이 학교발전기금 1억 기탁”

한국외국어대학교(HUFS, 총장 김인철)는 5월 10일(월), 반병렬(영어 55) 동문이 학교발전기금 1억원을 기탁하였다고 밝혔다.
 
한국외대 영어과 반병렬 동문은 반씨대종회장을 맡고 있으며, 서울상운차량공업주식회사 대표이사를 역임한 바 있다.
 
이날 행사에서 반병렬 회장은 "모교의 발전과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해 대학발전기금 1억 원을 기탁하였다. 한국외대가 외국학 연구와 융복합 교육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싱크탱크로 발돋움하길 바란다"며, 세계로 뻗어가는 대학생들의 꿈을 이뤄줄 수 있는 학교의 사명과 역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한국외대 김인철 총장은 반 회장의 모교와 후배 사랑에 감사의 뜻을 전하며, 4차 산업혁명 시대 지식기반 사회에서 새로운 학문의 영역을 발굴하고 그 성과를 공유하여 사회에 기여할 것을 약속했다.
 
이날 한국외대는 반병렬 회장의 뜻을 기리어 강의실을 헌정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