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덕성여대, 2021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 2년 연속 선정

덕성여자대학교(총장 김진우)가 교육부에서 발표한 ‘2021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중간평가 결과 2년 연속 선정되었다.
 
교육부 발표에 따르면 이번 중간평가는 2020년 지원 사업 선정대학 총 75개교의 2020년 사업 운영 실적과 2021년 사업계획, 2022~2023학년도 대입 전형 시행계획 등을 중심으로 평가했으며, 사업총괄위원회 심의를 거쳐 계속지원 대학 73개교를 확정하였다.
 
2021년 중간평가 지표는 2020년 선정평가 지표와 동일하게 대입전형 공정성 강화, 대입전형의 단순화 및 정보공개 확대, 대학의 사회적 책무성 강화, 사업 운영계획·결과 등 4개 분야로 이루어졌다.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은 대학이 고교교육 내실화에 기여하고 학생, 학부모, 고교현장의 대입 준비에 대한 부담을 완화하도록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덕성여대는 지난해에 이어 유형Ⅱ 대학으로 선정되었으며, 이에 따라 대입전형 공정성 강화, 입학사정관 전문성 강화는 물론, 대입전형 관련 정보공개 확대를 위한 전공체험 프로그램, 입시안내 프로그램, 모의면접, 정보소외지역 지원 프로그램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덕성여대 이은옥 입학처장은 “고교교육 기여대학 2년 연속 선정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취지에 맞는 역할을 다할 것”이라며 “대입전형에 대한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전형 과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제고하고, 합리적으로 대입전형을 운영해 교육과정에 충실한 고교교육 여건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