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한대, 교육부 ‘신산업분야 특화 선도전문대학’ 선정…바이오헬스 인재양성

유한대학교가 신산업 분야에 특화된 전문기술 인재 양성을 위해 3년간 12개 전문대학을 대상으로 재정지원을 추진(2021년 12개교, 총 120억 원 지원)하는 ‘신산업 분야 특화 선도전문대학 지원사업’ 에 바이오헬스 분야 사업 수행 기관으로 선정되었다.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4차 산업혁명의 본격화로 국내·외 전반에서 신산업 관련 기술 등에 특화된 인재의 발굴 및 적시 인재양성의 시급성을 해소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되며, 특히 전문대학이 인근지역 신산업 변화분석을 토대로 대학 내 유관학과와 산업체가 연계하여 신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교육방법·제도 개선을 통한 유연하고 탄력적인 교육과정 운영 등 체계적인 교육기반을 구축하기 위하여 2024년까지 연간 10억의 규모로 지원될 예정이다.
 
유한대학교는 2021학년도 유한생명바이오학과를 신설하고 유한양행, 유한화학 등의 유한 패밀리기업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공동교육과정 개발을 시작으로 제약품 분석 및 단백질의약품 생산 관련 실습 기자재 기증 및 인수 등의 신산업 인재양성을 위한 기반을 구축해왔고, 본 사업의 선정을 통해 송도바이오클러스터 등에 위치한 지역사회 바이오제약 관련 산업체와의 긴밀한 협력과 함께 바이오 분야의 산학연관 거버넌스 토대를 확장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대학 내 구축된 유연학사제도 및 융복합 교육체계를 기반으로 바이오의약품 생산 분야의 창의융합형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과정개발·운영, 현장미러형 실습실 구축 등의 기반환경 조성을 통해 바이오의약품 분야의 전문기술인재 양성 및 지역산업 현장밀착형 인재가 양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유한대학교는 최근 자율개선대학선정, 후진학선도형지원사업 선정, 고숙련일학습병행제 운영기관 선정,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 전문대학(LINC+) 육성사업 선정, 취업보장형 유니테크 육성 사업 선정 등으로 인하여 대학의 경쟁력을 강화함과 동시에 학생들에 대한 폭넓은 지원으로 명실상부 대내·외적으로 실무중심대학으로 인정받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