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미 FDA, 12∼15세 화이자 코로나 백신 긴급사용 승인

로이터=연합뉴스

로이터=연합뉴스

미국이 10일(현지시간) 12∼15세 미성년자에 대한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을 승인했다.
 
AP통신 등은 이날 미 식품의약국(FDA)이 성명을 통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을 12~15세에게도 접종할 수 있도록 승인했다고 보도했다.
 
재닛 우드콕 FDA 국장 대행은 "오늘의 조치로 더 어린 연령층의 인구가 코로나19로부터 보호받고, 일상에 좀 더 가까워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에서 이 연령층에 대한 긴급사용이 승인된 코로나19 백신은 화이자 백신이 처음이라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앞서 화이자는 지난 3월 31일 내놓은 성명에서 미국 12∼15세 2260명을 상대로 진행한 3상 임상시험 결과 코로나19 예방 효과가 100%로 나타났다는 초기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부작용은 앞서 진행한 16∼25세 대상 임상시험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