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신영 前아나운서 몰던 차, 오토바이와 충돌…배달원 사망

박신영 아나운서. 사진 아이오케이 컴퍼니

박신영 아나운서. 사진 아이오케이 컴퍼니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서 일어난 교통사고에 연루된 박신영 아나운서 측이 피해자 유족에게 사과했다.
 

소속사 "피해자 유가족에게 깊은 애도"
박 아나운서는 경찰 조사 후 귀가조치

소속사 아이오케이는 10일 “사망사고와 관련해 피해자분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분들께 깊은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이날 오전 박신영은 자신의 차량을 운전해 이동하던 중 사거리에서 진입하던 오토바이를 미처 발견하지 못하고 충돌했다”며 “피해자분은 사고 직후 현장에서 구호 조치를 받았으나 안타깝게도 사망하셨다”고 알렸다. 박신영은 절차에 따라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 조치 되었으나 심신의 충격이 큰 상태라고 소속사는 전했다.  
 
소속사는 “다시금 피해자 유족분들께 머리 숙여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며 “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유족분들의 상심이 얼마나 크실지 감히 짐작조차 할 수 없지만 진심으로 깊은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마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28분쯤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상암초등학교 앞 사거리에서 SUV 차량과 오토바이가 충돌해 오토바이 운전자인 배달노동자 50대가 사망했다. 경찰은 황색 신호에 직진하던 박신영의 차량이 적색 신호에 사거리에 진입한 오토바이와 부딪히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2014년 MBC스포츠플러스에 입사한 박신영은 최근 프리랜서 선언을 하고 활동을 지속해왔다. 출연 프로그램으로 MBC ‘스포츠 매거진’, 채널A ‘닥터 지바고’ 등이 있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