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계명문화 중장년기술창업센터, 실전 창업교육 스타트

계명문화대학교(총장 박승호)가 지역 중장년층 창업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계명문화 중장년기술창업센터는 오는 6월 10일부터 기술창업을 꿈꾸는 만 40세 이상의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성공적인 창업을 위한 실전창업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2016년 중소벤처기업부 지정으로 설립된 계명문화 중장년기술창업센터는 전문성, 경력, 네트워크 등을 활용한 기술창업을 꿈꾸는 중장년 예비창업자에게 매년 실전창업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우수 수료생에게는 창업공간 지원, 성공 창업을 위한 각종 기술·경영·마케팅 등을 지원하고 있다.
 
2017년부터 지금까지 총 63명이 실전창업교육을 수료했으며, 수료생 중 19명이 창업에 성공하는 등 우수한 성과를 기반으로 올해도 실전창업교육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
 
모집기간은 오는 6월 4일까지이며, 중장년기술창업센터 입주기업 외에도 3년 이내 초기창업자와 예비창업자 중 만 40세 이상 중장년을 대상으로 총 15명을 모집한다.
 
교육은 오는 6월 10일부터 7월 6일까지 주 2회(화요일, 목요일) 진행 예정이며, 사업계획서 작성, 회계실무, 사업성 분석과 같이 실전 창업에 필요한 내용 중심의 이론 교육은 물론이고 전문가 1:1 개별코칭, 창업실습, IR경진대회 등 상담과 실습도 지원한다.  
 
특히 교육비는 무료이며 우수 수료자에게는 창업 시 200만원 상당의 마케팅, 경영지원비가 지원되며, 중정년기술창업센터 입주을 위한 가점이 부여된다.
 
교육 참가 희망자는 계명문화대학교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 후 대학 산학협력단 직접방문 및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계명문화대학교 김윤갑 산학협력단장은 “대학의 우수한 창업지원 인프라를 기반으로 창업을 희망하는 지역 중장년층들이 인생 2막의 장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