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EU "AZ측, 백신 공급 의무 이행 안 해"… 6월부터 계약 중단

유럽연합(EU)이 6월부터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급계약을 연장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뉴스1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뉴스1

9일(현지시간) 독일 DPA통신에 따르면 티에리 브르통 EU 내부시장 담당 집행위원은 이날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EU 집행위는 AZ와 6월 이후 공급계약을 연장하지 않았다"면서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밝혔다. 
 
EU 집행위는 지난달 23일부터 27개 회원국 명의로 AZ와 법정다툼을 벌이고 있다. 
 
AZ는 지난 수개월간 EU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공급을 일방적으로 축소해 왔다. 
 
AZ 측은 1분기에 약속한 1억2000만회분 대신 3000만회분만 공급했다. 2분기에도 애초 약속했던 1억 8000만회분이 아니라 7000만회분을 공급할 것으로 보인다. 
 
EU는 AZ가2020년 8월 체결한 공급계약에 명시된 의무를 이행하지 않고 있다는 입장이다. 
 
이에 대해 아스트라제네카는 "합의를 준수하고 있으며, EU 측이 의무라고 주장하는 사항은 법적 구속력이 없다"고 맞서고 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