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앙분리대 받은 車 산산조각…20대 1명 숨지고 4명은 중상

8일 오후 7시 30분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원당동 원당교차로 인근에서 쏘나타 차량이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20대 1명이 숨지고 10대와 20대 등 4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진 전북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8일 오후 7시 30분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원당동 원당교차로 인근에서 쏘나타 차량이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20대 1명이 숨지고 10대와 20대 등 4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진 전북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8일 오후 7시 30분쯤 전북 전주시 완산구 원당동 원당육교 인근의 한 도로에서 쏘나타 승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차량에 타 있던 5명 중 A씨(20)가 숨졌고, 친구 관계인 B씨(20)와 C양(15) 등 4명은 척추와 허벅지, 골반 등을 크게 다쳤다.
 
사고 충격으로 차량이 전복되면서 이들은 밖으로 튕겨 나간 것으로 전해졌다.
 
차량에 함께 타있던 20대 4명은 친구 관계이며, 10대인 C양은 이들 중 한 명의 동생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부상자들이 크게 다쳤다"며 "치료가 끝나는 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