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희찬 올 시즌 분데스리가 첫 공격포인트…BVB전 도움 기록

황희찬.  로이터=연합뉴스

황희찬. 로이터=연합뉴스

   
 
라이프치히의 황희찬이 2020~21시즌 분데스리가에서 첫 공격포인트를 기록했다.  
 
황희찬은 8일 밤(한국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32라운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1-2로 끌려가던 후반 32분 다니 올모의 동점 골을 도왔다.  
 
황희찬의 분데스리가 첫 공격포인트다.
 
황희찬은 이번 시즌 포칼에서만 3골 2도움을 기록 중이었다. 이날 황희찬은 풀타임을 뛰었는데, 이 역시 올 시즌 분데스리가 경기에서는 처음이다.  
 
그러나 경기는 라이프치히의 2-3 패배로 끝났다. 2-2에서 제이든 산초(도르트문트)가 결승골을 넣었다.  
 
한편 2위 라이프치히의 이날 패하면서 2경기를 남기고 승점 64에 머물러 선두 바이에른 뮌헨(승점 71)이 남은 경기 결과에 상관 없이 우승을 확정했다.  
 
라이프치히와 도르트문트는 오는 14일 포칼 결승에서 다시 만난다.  
 
이은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