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야구 잠실·인천·수원·광주 경기 미세먼지로 취소

서울 잠실야구장. 연합뉴스

서울 잠실야구장. 연합뉴스

7일 프로야구 KBO리그 4경기가 미세먼지로 취소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이날 열릴 잠실 한화-LG전, 문학 키움-SSG전, 수원 NC-KT전, 광주 두산-KIA전  4경기를 미세먼지로 인해 취소했다고 밝혔다.
 
프로야구 정규시즌에서 미세먼지 취소가 나온 건 3년 만이다. 2018년 4월 6일 3경기가 미세먼지로 취소된 바 있다.
 
서울시는 이날 오후 3시 기준으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날 취소된 경기는 8일 더블헤더로 진행된다. 더블헤더 1차전은 오후 2시에 시작된다.
 
7일 대구 롯데-삼성전은 예정대로 오후 6시 30분에 시작한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