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신여대 양보경 총장, 플라스틱 줄이기 캠페인 ‘고고 챌린지’ 동참

성신여대 양보경 총장은 생활 속에서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을 권장하는 캠페인 ‘고고 챌린지’에 7일(금) 동참했다.  
 
 
환경부가 주관하는 고고 챌린지는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할 수 있는 일과 하지 말아야 할 일을 한가지씩 적어 약속하는 캠페인으로, 실천하고자 하는 내용을 SNS에 게재하고 후속 주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동덕여대 김명애 총장의 지목을 받은 양보경 총장은 성신여대 텀블러와 다회용 가방을 들고, ‘플라스틱 사용은 줄이GO, 지구환경은 지키GO’라는 실천 메시지를 공유했다.
 
양 총장은 “생활 속 플라스틱을 줄이는 습관이 미래 세대에게 물려줄 자연환경을 보전하는 ‘가치 있는 행동’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자연환경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모으고, 자연 사랑을 함께 실천하는 문화를 만들어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고고 챌린지의 다음 주자로 최성규 성북경찰서장, 이엔코스 이수혜 대표를 지목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