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이 다시 치과 간다…부활하는 신흥국 강자

18.3%. 올 1분기(1~3월) 중국의 경제성장률입니다. 분기 통계가 나오기 시작한 1992년 이후 가장 높은 수준. 중국 경제가 코로나 늪에서 벗어나 폭발적으로 살아나고 있는데요. 소비 회복세가 매우 가파릅니다(3월 소매 판매 34.2% 증가). 중국 소비주로 의류·화장품을 많이 꼽는데요. 이 기업도 중국 내수 관련주이죠. 덴티움입니다.
셔터스톡

셔터스톡

· 국내 2위지만 높은 해외 비중으로 성장성 업

· 코로나 충격 끝.공들인 중국시장 되살아나
· 인도·이란 시장 회복은 언제나..
임플란트 아시죠? 빠진 치아를 대신해서 인공치아를 심는 시술인데요. 요즘엔 예전처럼 틀니하신 어르신들이 별로 없고 임플란트를 그렇게 많이 하시더라고요(만 65세 이상이면 2개까지 건강보험이 적용되는데다, 치료비의 30%만 내면 O.K). 덴티움은 국내 대표 치과용 임플란트 업체입니다. 국내 시장 점유율 2위(16%).

 
국내 임플란트시장은 많이 특이합니다. 내로라하는 해외 기업들(스위스 스트라우만, 미국 다나허 등)을 제치고 국내 업체들이 시장을 완전히 장악했죠. 제품력을 인정받으면서도 가격은 해외 프리미엄 브랜드의 절반 수준이니까요. 국내 1위는 단연 오스템임플란트(50%). 그럼 왜 1위가 아니라 2위 기업을 소개하냐고요? 설명드릴게요.
덴티움 사옥.

덴티움 사옥.

 
한국이 세계 최고인 게 임플란트 시술 건수. 인구 1만명당 식립수(임플란트를 심은 개수)가 500개가 넘습니다. 100개 정도인 미국·프랑스의 다섯배! 달리 보면 국내는 이미 시장이 포화상태입니다.

 
그런데 중국은 1만명당 식립수가 20개가 안 된다고 합니다. 중국의 인구 규모와 고령화를 생각해보세요. 중국 사람들이 미국만큼 임플란트를 한다면? 아니, 한국 수준으로 엄청나게 한다면? 성장 가능성이 무궁무진합니다.
셔터스톡

셔터스톡

이미 중국의 성장세는 폭발적입니다. 글로벌 임플란트 시장은 연 평균 8% 성장할 전망인데, 중국에선 20%씩 가파른 성장 예상. 소득수준도 갈수록 높아지고, 치과의사 수도 무지하게 늘고, 임플란트 시술을 할 줄 아는 치과의사도 엄청 늘어나서죠. 시장 규모가 올해 한국을 추월할 듯!

 
그럼 떠오르는 중국시장에선 어느 업체가 강자일까요. 중국시장 1위는 오스템임플란트(33%), 2위가 덴티움(25%). 한국 업체들이 선두권을 달리네요.
덴티움은 해외 매출 비중이 73%나 됩니다. 특히 매출의 절반이 중국에서 나옵니다. 오스템임플란트(해외 비중 58%, 중국 비중 23%)와 비교하면 중국 의존도가 상당히 높은데요. 당연히 중국 시장에 따라 울고 웃을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지난해엔 실적이 썩 좋지 않았습니다(연간 매출액 2297억원, -9%). 연초부터 코로나로 중국 치과환자가 급감하면서 직격탄을 맞았으니까요. 그런데 지난해 4분기부터는 중국 매출이 완전히 회복됐습니다. 코로나에서 벗어났을 뿐 아니라, 코로나 때문에 미뤘던 임플란트 시술을 받는 수요까지 가세한 덕분.
 
올해 덴티움은 중국에서 달릴 일만 남았습니다. 중국 매출은 30% 이상 급증 예상. 덴티움은 외국기업 중 처음으로 중국에서 임플란트 제조 허가를 받아서, 지난해 1월 상해 공장을 열었거든요. 혹시 미·중 갈등이 심해져서 무역규제가 생기더라도 영향 없음.
 
덴티움 주가를 보면 올해 들어 50% 정도 오르긴 했지만, 오스템임플란트(약 73% 상승)와 비교하면 덜 올랐습니다. 한때 주가가 10만원을 돌파하며 시가총액에서 오스템임플란트를 앞섰던 것(2018년)을 생각하면 오히려 지금은 부진한 수준이죠.

성장성 높고, 저평가됐지만 신흥국시장 의존도가 높다는 게 강점인 동시에 최대 리스크요인. 코로나 전에도 이란 제재로 고생 좀 했죠(이란 시장 1위였는데…). 지금도 공들여온 인도 시장이 코로나 때문에 당분간 암울하다는 게 마이너스 요인. 하지만 달리 생각하면 (언제일지 모르지만 언젠가는?) 이란 제재가 풀리고, 인도에서 코로나가 잡히면 수혜주?! 다행히 러시아 시장은 지난해 말부터 이미 되살아나서 한숨 돌립니다.

 
  
결론적으로 6개월 뒤:
신흥국 성장에 베팅한다면.

이 기사는 5월 3일 발행된 앤츠랩 뉴스레터의 일부입니다. 건강한 주식 맛집, 앤츠랩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 https://maily.so/antslab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다른 기자들의 연재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