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포츠윤리센터 새 이사장에 이은정 전 경찰대학 학장

스포츠윤리센터 새 이사장 이은정 전 경찰대학 학장. [사진 문체부]

스포츠윤리센터 새 이사장 이은정 전 경찰대학 학장. [사진 문체부]

 
스포츠윤리센터 새 이사장에 이은정 전 경찰대학 학장이 선임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9일 “스포츠윤리센터 이사장에 이은정 전 경찰대학 학장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이 신임 이사장은 경찰청 경무인사기획관, 서울 마포경찰서장 등을 거쳤고 경찰대학 학장, 중앙경찰학교 교장을 지냈다.
 
문체부는 “미투 운동이 시작될 무렵, 서울경찰청 생활안전부장으로서 여성보호, 성범죄 등을 처리해 뛰어난 인권 감수성과 전문지식을 겸비하고 있다. 공정한 스포츠 생태계 조성을 선도할 수 있는 적임자로 평가 받고 있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황희 문체부 장관은 30일 문체부 저작권보호과 서울사무소에서 임명장을 수여할 계획이다. 황희 장관은 “신임 이사장이 스포츠윤리센터를 조기에 정상화하고 센터가 명실상부한 스포츠인권 수호 기관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기여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체부 산하 스포츠윤리센터는 스포츠계 인권 보호와 비리 근절을 담당하는 기관이다. 고 최숙현 철인 3종 경기 선수 사망 사건을 계기로 지난해 8월 출범했다. 최근 스포츠계 학교폭력이 연이어 터졌지만, 스포츠윤리센터가 유명무실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지난달 19일 이숙진 초대 이사장은 취임 7개월 만에 사임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