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즈스토리] 99.9% 항균 성분 모 ‘텅클 브러쉬’로 혀의 백태 자극 없이 부드럽게 싹~

 특수 브러쉬형 혀클리너 ‘텅클 브러쉬’는 100% 국내에서 특수 제작된 짧은 브러쉬가 적당한 힘을 유지하며 혀의 돌기 사이를 파고들어 효과적으로 백태를 제거해 준다. [사진 크리니엘]

특수 브러쉬형 혀클리너 ‘텅클 브러쉬’는 100% 국내에서 특수 제작된 짧은 브러쉬가 적당한 힘을 유지하며 혀의 돌기 사이를 파고들어 효과적으로 백태를 제거해 준다. [사진 크리니엘]

개인위생의 중요성이 강조되면서 구강 내 세균과 혀의 백태를 효과적으로 제거해준다는 브러쉬형 혀클리너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크리니엘

구강 관리를 위해 혀 백태를 잘 제거해 줘야 하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하지만 칫솔질만으로 관리하기에는 한계가 있다. 치아 청소를 목적으로 하는 칫솔모는 길게 만들어져 혀를 닦을 때 칫솔모가 누워 힘이 올바르게 전달되지 않기 때문이다. 치약 특유의 화한 사용감 때문에 일시적으로 개운함을 느끼게 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입 냄새가 다시 나거나 백태가 잘 제거되지 않아 아침에 잠자리에서 일어나면 불쾌한 텁텁함을 느끼곤 한다.  
 
혀의 백태를 잘 제거하지 않고 잠자리에 들면 입속 세균 증식이 활발해져 구강 건강도 위협받을 수 있다. 혀에는 불규칙한 돌기가 있는데, 그 미세한 틈새에 백태가 끼어 세균이 쉽게 증식한다.
 
구강 케어 전문 브랜드 ‘크리니엘’은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혀의 백태를 자극 없이 부드럽게 제거해 주는 특수 브러쉬형 혀클리너 ‘텅클 브러쉬’를 선보였다. 100% 국내에서 특수 제작된 짧은 브러쉬가 적당한 힘을 유지하며 혀의 돌기 사이를 파고들어 효과적으로 백태를 제거해 준다. 크리니엘만의 섬세한 기술력으로 혀에 불필요한 자극이나 상처를 주지 않도록 브러쉬 끝을 부드럽게 라운딩 처리했다.
 
칫솔과 달리 넓은 헤드를 채택한 것도 특징이다. 넓은 표면적을 갖은 헤드는 혀에 가해지는 압력을 분산시켜 구토 반응 없이 사용할 수 있게 도와준다. 물을 충분히 묻혀 혀의 뒤에서부터 앞으로 가볍게 쓸어내려 주며 사용하면 좋다.
 
크리니엘은 항균 기능이 뛰어난 구강 케어 제품 브랜드다. 크리니엘 상품 개발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개인위생과 감염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하는 만큼 제품 개발 단계에서 항균 기능에 가장 집중했다”며, “크리니엘의 모든 제품에 99.9% 항균 성분 모를 채택했다”고 밝혔다. 크리니엘의 제품은 항균과 흡착에 우수한 숯 성분을 사용한 검은 모를 채택했다.
 
크리니엘 상품 개발팀은 “혀클리너 제품에 대한 큰 관심에 감사하는 마음을 전하고 구강 관리에 소극적인 고객께서 구강 관리에 쉽게 접근해보시길 바라는 뜻을 담아 ‘3+1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크리니엘의 제품은 공식 온라인 쇼핑몰과 쿠팡 등 다양한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입할 수 있다.
 
크리니엘은 플라스틱 폐기물 문제 해결에 보탬이 되고자 칫솔과 혀클리너를 비롯한 전 제품에 사용하는 플라스틱 핸들을 바이오 플라스틱(PLA) 소재로 대체해 환경을 생각하는 브랜드로 호감을 얻고 있다. 
 
 
김승수 중앙일보M&P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