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與 소병훈 "부동산 자리 잡아간다···쓸데없는 말 입 닥치길"

더불어민주당 소병훈 의원이 최근 종합부동산세(종부세) 완화 논란 등과 관련해 "부동산 문제는 이제야 자리를 잡아간다. 더 이상 쓸데없는 얘기는 입을 닥치길 바란다"고 일갈했다. 
 
소병훈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소병훈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22일 저녁 국회 국토교통위 소속인 소 의원은 페이스북 글에서 "대한민국은 5200만의 나라다. 52만의 나라가 아니다"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소 의원은 "김대중 노무현 정부 이후 10년을 건너뛰면서 저들은 많은 일을 비틀어 왜곡시켰다"면서 "문재인 정부 들어 어렵게 '국민의 정부'와 '참여정부'의 일들을 다시 이어가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부동산 문제는 이제야 자리를 잡아간다"며 "더 이상 쓸데없는 얘기는 입을 닥치길 바란다"고 남겼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