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생각뉴스] 베이조스의 아마존, 미용실도 연다

베이조스의 아마존, 미용실

베이조스의 아마존, 미용실

아마존(CEO 제프 베이조스·사진)이 영국에 첨단 증강현실(AR) 기술을 접목한 미용실을 연다. 워싱턴포스트(WP)와 CNBC는 지난 20일 아마존이 런던 금융지구인 ‘시티’ 인근에 140㎡(약 42평) 규모의 ‘아마존 살롱’을 연다고 보도했다. 이용자들은 AR 화면을 미리 보면서 원하는 헤어스타일·색깔 등을 고를 수 있다. WP는 아마존의 미용업 진출이 과거 오프라인 서점, 유통업체 홀마켓푸드, 무인편의점 아마존고 운영처럼 고객 빅데이터 축적을 위한 것으로 분석했다. 아마존은 온라인 미용용품 사이트인 ‘프로페셔널 뷰티 스토어’도 열었다.  
 

런던에 1호 ‘아마존 살롱’
AR로 머리모양·색깔 선택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