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모델하우스도 온라인으로…3D실감형 가상주택전시 나왔다

가상현실(Virtual Reality)에 기반한 메타버스가 전세계적으로 큰 주목을 받고있는 가운데, 현장방문이 필수라고 여겨졌던 부동산 업계 역시 해당 시장에 발빠르게 뛰어 들었다.
 

포스코, 올림플래닛과 손잡고 고객경험 확대

기존의 오프라인 모델하우스를 통해서만 집을 보고 거래하던 시스템에서 벗어나 소비자가 온라인 가상현실을 통해 안전하게 더 많은 정보를 경험할 수 있게 하였다. 최소한의 비용과 시간할애로 더욱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는 시대에 도래한 것인데, 실제로 ‘올림플래닛’은 가상주택전시관 솔루션 ‘집뷰’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경험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  
 
‘집뷰’는 실감형 기술(Immersive Tech)을 기반으로 아파트, 오피스텔, 상가 등 다양한 부동산 상품에 대해 소비자가 PC, 모바일 등 온라인 환경에서 부동산을 체험할 수 있도록 실감형 견본주택을 제공한다. 또한 건물 외관, 커뮤니티, 조경까지 경험해 볼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성하여 편리함에 현장감을 더했다.  
 
포스코건설의 송도 아크베이 사업지에 도입되는 가상주택전시관의 경우, 기존 소비자들이 홈페이지를 통해 분양 정보를 접근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업계 최초로 홈페이지에 접속하는 시점부터 실제 모델하우스에 방문한 것 같은 생생한 경험을 기반으로 분양정보를 체험하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송도 아크베이 가상주택전시관은 가상견본주택에 입장하여 단지소개부터 입지투어, 내부투어, 상담예약까지 가상현실을 통해 부동산 정보를 경험할 수 있도록 구성이 되어 있으며, 이를 통해 소비자에게 제공되지 못했던 미건립 정보부터 단지내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까지 3D VR투어를 통해 더욱 강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포스코건설 임현지 분양소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환경으로 인해 3D실감형 가상주택전시관을 제공하여 온라인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분양정보를 제공하는 사례가 늘어남에 따라 실감형 기술의 필요성이 부각되면서 부동산 산업과 IT기술의 융합은 피할 수 없는 대세가 됐다”며 수요자 니즈와 트렌드가 변화하고 있는 만큼 새로운 고객경험과 고객접점을 강화하기 위해 업계 최초로 새로운 부동산 서비스를 선보여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건설, 부동산 시장에 특화된 메타버스 환경을 접목하여 다양한 서비스를 출시를 앞두고 있는 올림플래닛은 추후AI 아바타를 활용한 생동감 있는 분양 안내 등을 통해 새로운 디지털 부동산 문화를 만들어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올림플래닛 사업전략본부 안호준 이사는 “앞으로도 실감형 솔루션을 통해 메타버스 시대의 현실과 가상이 융합된 새로운 디지털 문화를 조성해나갈 계획이다.”라며, “건설, 분양업계에 첨단 IT 기술을 융합해 건설, 부동산 시장의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B2B 산업 내 메타버스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겠다”라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