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형우, 홈런으로 통산 2000안타 달성…역대 12번째

 
KIA 최형우(오른쪽)가 프로 통산 2000번째 안타를 연속 홈런으로 장식한 뒤 홈에서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KIA 최형우(오른쪽)가 프로 통산 2000번째 안타를 연속 홈런으로 장식한 뒤 홈에서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최형우(38)가 역대 12번째로 통산 2000안타 고지를 밟았다.  
 
최형우는 20일 잠실 LG 트윈스전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팀이 2-1로 앞선 5회 초 2사 1루에서 우월 2점 포를 쏘아 올렸다. 이 홈런은 최형우가 프로 데뷔 20년 만에 때려낸 통산 2000번째 안타였다.  
 
경기 전까지 2000안타에 2개만 남겨뒀던 최형우는 1회 초 우월 2점 홈런으로 1999번째 안타를 장식한 데 이어 2000호 안타까지 홈런으로 완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최형우는 2002년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한 뒤 그해 10월 18일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2루타로 프로 첫 안타를 신고했다. 이후 2015년 6월 3일 다시 롯데를 상대로 통산 1000안타 이정표를 세웠다. 첫 1000안타를 치는 데 13년이 걸렸지만, 그다음 1000안타는 절반도 안 되는 6년이면 충분했다. 
 
최형우는 또 통산 1722경기 만에 2000안타를 완성해 이병규(LG 타격코치)의 1653경기에 이은 역대 두 번째 최소 경기 기록을 남겼다.  
 
배영은 기자 bae.younge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