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러시아 "'스푸트니크 V' 코로나19 백신 효과 97.6%"

러시아제 '스푸트니크 V' 백신. 사진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러시아제 '스푸트니크 V' 백신. 사진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 V'의 코로나19 예방효과가 97.6%로 나타났다고 개발자 측이 19일(현지시간) 밝혔다.
 
리아노보스티 통신 등에 따르면 스푸트니크 V 백신 개발을 지원하는 러시아직접투자펀드(RDIF)는 이날 보도문을 통해 "스푸트니크 V를 2회 모두 접종한 러시아인들의 코로나19 감염률 자료를 분석한 결과 백신의 효과가 97.6%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RDIF는 "지난해 12월 5일부터 올해 3월 31일까지 스푸트니크 V 백신을 두 차례 모두 접종한 380만 명에 대한 분석 결과 1차 접종 후 35일이 경과한 뒤의 감염률이 0.027%였다"면서 "같은 기간 비접종자의 감염률은 1.1%였다"고 설명했다.
 
러시아 측이 이날 공개한 스푸트니크 V의 예방효과는 지난 2월 초 세계적 의학 학술지 '랜싯'을 통해 발표한 예방 효과 91.6%보다 높은 수치다.
 
스푸트니크 V 백신은 지난해 8월 러시아가 개발했으며, 러시아 정부는 3단계 임상시험 없이 1·2상 결과만으로 백신의 사용을 승인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