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스포크 시리즈가 KT 대리점에?…KTx삼성 콜라보 체험매장

KT가 삼성전자와 KT 대리점에서 세리프 TV, 비스포크 가전 등 삼성전자의 인기가전을 실물로 체험할 수 있는 ‘KTx삼성가전 콜라보 체험매장’을 19일부터 오픈한다고 공개했다. [사진 KT]

KT가 삼성전자와 KT 대리점에서 세리프 TV, 비스포크 가전 등 삼성전자의 인기가전을 실물로 체험할 수 있는 ‘KTx삼성가전 콜라보 체험매장’을 19일부터 오픈한다고 공개했다. [사진 KT]

 
KT가 19일 삼성전자의 인기 가전을 KT 매장에서 직접 체험해보고 혜택가에 구매까지 가능한 체험 매장을 연다. 통신매장에 가전제품 전시공간을 적용한 첫 시도다.  
 
KT는 삼성전자의 인기 가전 라인인 비스포크 시리즈나 세리프 TV 등을 체험할 수 있는 ‘KTx삼성가전 콜라보 체험매장’을 연다고 18일 공개했다. 직접 만지고 체험한 후에 구매하는 가전제품의 구매 성향을 바탕으로 KT와 삼성전자가 협업해 기획했다. 체험매장 1호점은 광주 금호지구 금호 직영점이다. 가전에 대한 수요가 높은 대규모 아파트 단지 근처라는 점이 고려됐다. 생활 가전에 관심이 많으면서 구매 여력이 있는 3040이 주요 타깃이다.  
 
KT는 일반 가전제품 매장과 비교했을 때 콜라보 체험매장이 상대적으로 접근성이 좋다는 점을 내세우고 있다. 가전제품 매장은 보통 대규모 부지를 필요로 하기 때문에 주거 단지 안으로 파고들기는 힘들다. 이에 비해 통신사 매장은 이미 주거지에 가까운 곳에 있어 고객이 부담 없이 방문할 수 있다는 점을 이용했다는 게 KT의 설명이다. 매장 내부도 가정집 거실과 같은 분위기로 꾸며 최대한 편안한 환경 속에서 가전을 체험할 수 있게 했다.  
 
삼성전자의 인기 제품이 전시된 ‘KTx삼성가전 콜라보 체험매장’. [사진 KT]

삼성전자의 인기 제품이 전시된 ‘KTx삼성가전 콜라보 체험매장’. [사진 KT]

 
KT 입장에서는 삼성전자 제품을 체험하러 오는 고객을 대상으로 인터넷 및 인터넷TV(IPTV)를 홍보할 수 있는 플랫폼을 확보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체험매장에서는 삼성 TV를 이용해 KT의 키즈 콘텐트인 ‘키즈랜드’ 상품 체험도 가능하다. 소비자는 통합상담을 통해 TV와 인터넷, IPTV까지 한 번에 구매할 수도 있다. 묶음 상품으로 구매하면 혜택도 제공한다. KT 인터넷과 IPTV 신규 가입 시 가전제품을 혜택가로 구매할 수 있는 ‘반값 초이스’ 서비스다. KT 관계자는 “과거 KT스퀘어에서 삼성전자 제품을 놓고 팝업 스토어를 진행한 적이 있다. 이때 반응이 좋았던 것을 참고했다”고 말했다.    
 
광주 금호직영점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하며 매주 일요일은 휴무다. KT는 광주를 시작으로 연내 2개점을 추가로 개소할 예정이다. 최찬기 KT 커스터머 부문 영업본부장은 “MZ세대(1980년대~2000년대 초반 출생)를 위한 무인 매장과 체험형 플래그십 매장에 이어 이번엔 3040을 타깃으로 오픈했다”며 “오픈 이후에는 방문 고객들의 의견을 살펴 다양한 가전제품 전시와 적합한 지역에 매장 출점 등 고객이 원하는 방향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권유진 기자 kwen.yuj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