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피셜]'사구' 박세혁, 안와 골절...수술 예정

 
박세혁(31·두산)이 결국 수술대에 오른다.  
 
두산 관계자는 17일 오전 전날 경기에서 사구로 병원에 이송된 박세혁의 소식을 전했다. 구단은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X선과 CT 촬영을 한 결과 안와 골절상으로 확인됐다. 수술하게 될 예정이다. 일정은 협의 중이다"라고 전했다.  
 
박세혁은 4월 16일 LG전 8회 초에 타석에 나섰지만, 상대 좌완 투수 김대유의 공에 얼굴을 맞고 쓰러진 뒤 병원으로 이송됐다. 부상 부위가 눈과 가깝기 때문에 우려가 크다. 박세혁은 두산의 주전 포수다. 두산도 개막 초반부터 큰 악재를 만났다.  
 
안희수 기자 An.hee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