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는형님' 장예원 "강호동, 상견례 프리패스상 KBS와 어울려"

'아는 형님'

'아는 형님'

장예원이 강호동과 어울리는 방송사로 KBS를 꼽는다.  

 
내일(17일) 오후 9시에 방송될 JTBC '아는 형님'에는 프리랜서를 선언한 장예원, 이혜성과 신곡 'ONE'으로 돌아온 아스트로 차은우, 문빈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이날 장예원과 이혜성은 각 방송사마다 선호하는 아나운서 스타일을 언급한다. 이혜성의 말에 의하면 KBS는 일명 상견례 프리패스상을, MBC는 지적인 느낌을, SBS는 아이돌상을 선호한다는 것.  
 
장예원은 "이혜성은 SBS에 왔어도 잘 어울렸을 것 같다. 차은우는 어딜 가나 어울린다"라고 자기 생각을 전한다. 형님들이 "강호동은 어떤 방송사에 어울리냐"라고 묻자 장예원은 "KBS상이다"라며 찰떡같은 이유를 덧붙여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문빈은 본인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한 걸그룹 댄스 메들리를 선보여 현장에 있던 형님들을 놀라게 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