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타 커플’ 제니퍼 로페즈·A 로드 결별 발표…“친구 사이로”

제니퍼 로페즈(왼쪽)와 알렉스 로드리게스. AFP=연합뉴스

제니퍼 로페즈(왼쪽)와 알렉스 로드리게스. AFP=연합뉴스

세계적인 스포츠 스타·팝 스타 커플로 주목을 받았던 ‘A-로드’ 알렉스 로드리게스(46)와 제니퍼 로페즈(52)가 결별을 공식 발표했다.
 
15일(현지시간) AP통신 및 현지 매체 등에 따르면 이들은 교제 4년, 약혼 2년 만에 파경을 공식적으로 알렸다.
 
이들은 성명을 내고 “우리는 우리가 친구로서 더 낫다는 것을 깨달았고, 친구 사이로 남기를 고대한다”며 “앞으로도 함께 협력하고, 공동 사업과 프로젝트 등을 서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AP통신은 이들이 ‘J-로드’라는 애칭으로 불렸고, 앞서 결별설을 부정했었다고 전했다. 지난달 미국 CNN 등 외신은 측근을 인용해 이들이 결별했고, 재결합의 가능성이 거의 없다고 보도했다.
 
제니퍼 로페즈(왼쪽)와 알렉스 로드리게스. AFP=연합뉴스

제니퍼 로페즈(왼쪽)와 알렉스 로드리게스. AFP=연합뉴스

로페즈는 배우이자 가수, 디자이너, 사업가 등으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은 할리우드 스타다. 로드리게스는 미국프로야구(MLB) 뉴욕 양키스 출신으로 통산 600홈런을 넘기는 등 ‘전설’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 2017년 공개 연애를 한 이들은 2019년 3월 약혼했다. 지난해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 인수전도 함께 참여하는 등 사업 파트너로서도 관계를 갖고 있다.
 
그러나 약혼 후 2년 동안 두 차례 결혼식이 연기됐고, 로드리게스의 불륜설도 불거지면서 두 사람의 관계는 악화됐다. 이들의 결별을 처음 보도한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식스는 “로드리게스가 리얼리티쇼 스타 매디슨 르크로이와 만난다는 소문 이후 두 사람 사이가 벌어졌다”고 보도했다.
 
로페즈는 전 남편 마크 앤서니 사이에서 낳은 12살 쌍둥이를 뒀고, 로드리게스는 전 부인 신시아 스커티스 사이에서 태어난 두 딸의 아빠다. 이들은 성명에서 “우리는 서로와 아이들의 행복을 기원한다”며 “우리가 할 수 있는 유일한 말은 성원해주신 분들께 감사하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나운채 기자 na.un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