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세훈 비서실장에 정상훈 거점추진단장 내정…첫 고위급 인사

정상훈 서울시장 비서실장 내정자. [사진 서울시]

정상훈 서울시장 비서실장 내정자. [사진 서울시]

 
오세훈 서울시장의 비서실장으로 정상훈(52) 서울시 거점추진단장이 내정됐다. 

2008~2009년 시장 수행비서 맡아

 
서울시는 시장 비서실장에 정 단장을 내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오 시장 취임 후 첫 고위급 인사 발표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르면 15~16일 중 정 단장이 시장 비서실장으로 발령 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 실장 내정자는 과거 오 시장 재임 시절인 2008~2009년 시장 수행비서로 일했다. 서울시에서 언론담당관·안전총괄과장·조직담당관을 지냈으며 청와대 행정관을 역임했다. 
 
소통능력이 탁월하고 이해관계 조정능력, 균형 잡힌 행정능력을 겸비했으며 오 시장의 시정 철학을 잘 이해한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 8일 오 시장이 제38대 서울시장으로 처음 출근할 때 주요 간부들과 안내를 맡기도 했다. 
 
서울시는 이날 시장 비서실장을 시작으로 행정 1·2부시장, 정무부시장, 기조실장 등 고위직 인사를 단행할 예정이다. 
 
최은경 기자 choi.eunky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