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희롱 당한 中여직원의 복수, 대걸레로 상사 사정없이 내리쳐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중국에서 직장 상사에게 성희롱을 당한 여성이 복수에 나선 영상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통해 화제가 되자 문제의 상사는 결국 회사에서 해고됐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지난 14일 중국 헤이룽장성베이린시저웁 빈곤퇴치 부서에서 근무하고 있는 공무원 주모씨가 상사 왕모씨가 성희롱 문자를 보내자 사무실로 달려가 응징했다고 전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주씨는 왕씨가 있는 사무실을 직접 찾아가 물을 뿌렸다. 하지만 분이 풀리지 않는 지 갑자기 사무실을 박차고 나와 대걸레를 들고 다시 들어가 왕씨를 사정없이 내려쳤다. 왕씨는 대걸레로 맞으면서도 잠자코 앉아 있다가 “장난이었다”고 변명했다.
 
하지만 왕씨가 다른 여직원들에게도 성희롱 문자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알려져 결국 해고됐다. 왕씨를 폭행한 주씨는 정당방위로 인정받아 불이익을 당하지 않았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