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예지 학력위조 논란…스페인大 "사생활이라 확인 불가"

배우 서예지. 뉴스1

배우 서예지. 뉴스1

배우 서예지가 합격을 주장했던 스페인 마드리드 콤플루텐세대 측이 "합격 여부는 사생활이라 확인해주기 어렵다"고 밝혔다. 서예지는 최근 '배우 김정현 조종(가스라이팅) 의혹'을 비롯해 학력 위조 의혹, 학교폭력, 스태프 갑질 의혹 등이 확산하며 논란을 빚고 있다.
 
콤플루텐세대 관계자는 14일 서예지의 합격 여부에 대해 "우리는 원칙적으로 수험생이 합격했는지 알리지 않는다"고 연합뉴스에 밝혔다. 
 
주스페인 한국 대사관 관계자도 "유학생 현황 정도는 파악하고 있으나 대학별 합격자 수치는 따로 자료를 수집하거나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서예지 본인이 합격 증거를 제시하지 않으면, 합격 여부도 확인이 불가능한 것이다. 
 
과거 서예지는 JTBC '아는 형님'과 언론 인터뷰 등에서 "국내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스페인에서 대학을 다녔다"고 밝혀왔다. 하지만 최근 학력위조 논란이 점화하자 소속사를 통해 "스페인 마드리드 소재 마드리드 콤플루텐세대 합격 통지를 받아 입학을 준비한 사실이 있으나, 그 이후 한국에서 활동을 시작함에 따라 정상적으로 대학을 다니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13세기에 세워져 유럽에서 가장 긴 역사를 가진 콤플루텐세대는 스페인 명문 국립대학 중 한 곳이다. 외국인 입학 전형이 있지만, 내국인 전형과 비교해도 쉽지 않고 단순한 어학연수 과정 학생을 선발도 엄격하게 하고 있다.
 
스페인 현지 한인 커뮤니티와 등에서도 서예지의 학력 논란에 대한 갑론을박이 확산하고 있다. 일각에선 스페인에 연고가 없고, 유학 기간이 길지 않은 서예지가 콤플루텐세대 합격 사실을 입증할 증거를 직접 내놔야 한다는 주장이 커지고 있다. 서예지 측은 아직 이에 대한 추가적인 입장이나 증거를 내진 않았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