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PSG, 바이에른 뮌헨 넘고 UCL 4강

킬리안 음바페. 연합뉴스

킬리안 음바페. 연합뉴스

 
파리 생제르맹(PSG)이 4강 진출에 성공했다. 
 
PSG는 14일 오전(한국시간) 프랑스의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펼쳐진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바이에른 뮌헨과 경기에서 0-1로 패배했다. 하지만 PSG는 1차전에서 3-2 승리를 거뒀고,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에 올라섰다. 
 
최정예 멤버가 격돌했다. PSG는 음바페, 네이마르, 디 마리아 등이 나섰고, 뮌헨은 뮐러, 데이비스, 키미히 등으로 멤버를 꾸렸다. 두 팀은 팽팽히 맞섰다. PSG는 골대 불운에 울어야 했다. 전반 33분과 36분 네이마르의 슈팅이 골대를 때렸다. 반면 뮌헨은 골을 성공시켰다. 전반 39분 추포모팅이 헤딩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0-1로 뒤진 PSG는 동점을 위해 적극적으로 공격했다. 하지만 골은 터지지 않았다. 후반 33분 음바페의 슈팅이 골네트를 갈랐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결국 뮌헨의 0-1 승리. 그렇지만 4강 진출 주인공은 PSG였다. 
 
최용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