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로나19 물리칠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TV 광고 물량 공세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가 개봉소식과 함께 영화로서는 큰 규모의 TV광고를 시작했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가장 가까웠던 제이콥(존 시나)이 사이퍼(샤를리즈 테론)와 연합해 전 세계를 위기로 빠트리자 도미닉(빈 디젤)과 패밀리들이 컴백해 상상 그 이상의 작전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5월 19일(수) 개봉을 확정한 후 TV 올데이 광고로 본격 론칭을 알렸다.  
 
먼저 JTBC는 4월 12일부터 4월 18일까지 일주일간 JTBC에서 모든 프로그램 시작 전 시보 광고로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의 영상이 노출된다. 특히 JTBC 간판 예능 프로그램인 '아는 형님'과 '뭉쳐야 쏜다' 프로그램 종료 직후 스페셜 광고까지 준비되어 있어 예비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여기에 더해 MBC에서는 4월 17일부터 4월 18일 주말 이틀 동안 인기 예능 프로그램인 '놀면 뭐하니?', '전지적 참견시점'부터 영화 프로그램 '출발! 비디오여행'까지 포함한 모든 프로그램의 전후마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광고가 전방위로 노출될 예정이다.
 
이번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의 대대적인 TV 광고는 영화의 주요 관객 세대인 2030세대뿐 아니라 전국구 예비 관객들에게 액션 블록버스터의 기대감을 전하기 위해 광고의 종류 또한 다채롭게 준비했다. 임팩트 있는 8초부터 10초, 15초, 30초, 60초까지 다양한 영상들을 대거 준비했을 뿐만 아니라 시보 광고 등 이색 광고까지 준비해 블록버스터급 물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이번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의 대규모 런칭은 기존 삼성 갤럭시, 애플 등 글로벌 제품들만 가능했던 블록버스터급 광고 방식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영화로서는 최초의 행보인 점이 주목할 만한 부분이다.
 
한편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코로나19로 지친 마음과 스트레스를 타파할 통쾌한 액션 시퀀스와 전 세계를 누비는 로케이션을 선보이며 2021년 첫 번째 흥행 블록버스터로 기대 받고 있다. 특히 시리즈를 할리우드의 대세로 등극시킨 저스틴 린 감독부터 시리즈의 주역 빈 디젤, 한국계 배우이자 오리지널 패밀리인 성강, 미셸 로드리게즈와 조다나 브류스터 등 최강의 팀워크로 최고의 액션을 예고한다.
 
북미보다 37일 빠른 대한민국 개봉을 확정한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5월 19일 개봉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