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무회의 참석한 오세훈… 文 “당선 축하, 환영한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13일 문재인 대통령이 주재하는 국무회의에 참석했다. 오 시장의 취임 이후 첫 국무회의 참석이다. 문재인 정부의 국무회의에서 야당 인사가 국무회의에 참석한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회의는 청와대와 오 시장이 자리한 정부서울청사를 화상으로 연결하는 방식이라 대면이 이뤄지지는 않았다. 두 사람은 모니터로 인사를 나눴다.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제16회 국무회의에서 오세훈 서울시장과 화상을 통해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제16회 국무회의에서 오세훈 서울시장과 화상을 통해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님이 국무회의에 처음 참석하셨다. 환영한다”며 “당선을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인사 말씀을 한번 해달라”고 요청했고, 이에 따라 오 시장은 국무회의 참석 소감 등을 밝혔다.

관련기사

 
문 대통령은 전날 배재정 청와대 정무비서관을 통해 오 시장에게 취임 축하 난을 보냈다. 오 시장은 “국무회의 배석자 중 유일한 야당 소속으로의 역할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