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의도 메리어트에서 스웨거 만난다, 수 피트니스&스파에 ‘스웨거 체험존’ 오픈

남성 그루밍 브랜드 스웨거가 여의도 메리어트 수 피트니스&스파 남성 고객을 위한 ‘그루밍 체험존’을 선보인다.
 

샴푸부터 헤어왁스까지 그루밍 제품 직접 사용할 수 있어

스웨거 그루밍 체험존에서는 20만개 완판을 기록한 향수 샤워젤과 11번가 헤어케어 1위를 차지한 기능성 샴푸를 만날 수 있다. 운동과 스파를 즐긴 후 헤어 스타일링까지 할 수 있도록 퍼펙트 왁스와 세터 스프레이 등 헤어 제품도 마련되어 있다.
 
또한 쉐이빙이 더욱 활성화 되어 있는 미국과 유럽 등 글로벌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그루밍 오일도 체험할 수 있다. 스웨거 올인원 그루밍 오일은 여의도 메리어트 수 피트니스&스파를 찾는 해외 남성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스웨거 관계자는 “스웨거는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즐길 줄 아는 남성들을 서포트하고 있다. 이번 여의도 메리어트에 마련된 스웨거 체험존은 누구보다 자기 관리를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을 위해 준비하였으며, 아름다움과 건강을 선사하는 수 스파와 잘 어울린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수 피트니스 회원들을 위한 스웨거 체험 프로모션은 4월 5일부터 5월 4일까지 여의도 메리어트 수 피트니스&스파 남성 사우나 내 체험부스에서 만날 수 있다.  
 
스파케이션은 스파(Spa)와 휴가를 뜻하는 베케이션(Vacation)을 합성하여 만든 신조어로, 스파를 즐기며 쉬는 휴식을 의미한다. 이번 패키지는 피부 균형을 되찾아주고 편안한 객실에서 마음의 안정까지 누릴 수 있도록, 객실 혜택과 스파 트리트먼트 혜택을 한 데 모았다.
 
이번 패키지를 통해 자연이 주는 힐링을 경험할 수 있는 샛강 뷰의 스위트 객실에서 마음의 안정을 누리고, 스파 트리트먼트를 통해 그동안 쌓였던 피로를 해소할 수 있다. 스파 트리트먼트는 혼자 100분 또는 둘이서 50분을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집에 돌아가서도 호텔에서의 편안함을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메리어트 타월 & 티 세트를 제공한다.
 
7월 31일까지 운영되는 여의도 메리어트 호텔의 스파케이션 패키지는 스튜디오 스위트 기준 34만 원부터이며, 예약은 전화를 통해 가능하다.
 
한편, 수 스파는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이며 몸과 얼굴 마사지, 수중 스파와 헤드 스파 등 다양한 프리미엄 트리트먼트를 운영하고 있다. 스웨거는 베스트셀러 천연 성분 왁스와 임상 실험 완료 기능성 탈모 샴푸로 누적판매 300만개를 돌파하였으며, 최근 배민과 함께 언택트 시대에 맞춘 콜라보레이션 제품인 룸스프레이를 출시하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의도 파크 센터, 서울 - 메리어트 이그제큐티브 아파트먼트

2007년에 문을 연 여의도 파크 센터, 서울 - 메리어트 이그제큐티브 아파트먼트(Marriott Executive Apartments)는 전 세계에서 17번째로 오픈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프리미엄 레지던스 브랜드이다. ‘Live Your Journey’라는 브랜드 핵심 가치를 중심으로, 여행이 또 하나의 삶이 되도록 품격 있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사한다. 총 103개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으며, 전 객실 스위트로 구성되어 있다. 모든 객실에는 주방 가전과 식기류, 세탁기 및 의류 건조기를 갖추고 있어, 머무는 기간과 관계없이 내 집 같은 편안함을 누릴 수 있다. 올 데이 다이닝 레스토랑 ‘파크카페’와 고품격 라운지 ‘라이브러리’, 그리고 도심 속 자연을 즐길 수 있는 ‘어반 테라스’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2천 평 규모의 피트니스 센터와 사우나, 실내 수영장, 실내 골프장, 국제 규격을 갖춘 스쿼시 코트,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직영 스파인 ‘수 스파’를 보유하고 있다. 수 피트니스 & 스파의 회원 만을 위한 수 라운지를 운영하고 있어, 신체의 건강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