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연애블랙리스트' 러블리 김민경, 타고난 연애 센스 '감탄'

김민경이 타고난 센스를 자랑했다.   
 
2일 공개된 SBS 모비딕 ‘연애블랙리스트’에서 김민경은 개그맨 유민상, SBS 아나운서 김수민과 함께 연애 세포를 일깨워줄 연애 퀴즈에 도전했다.
 
김민경은 유민상과 대결해야 하는 연애 골든벨에 시작부터 신경전을 불태웠다. 유민상이 “저 사람한텐 안 지죠”라며 선전포고를 날리자, 김민경은 “엄청 열 받네”라며 팔을 걷어붙여 흥미진진한 대결을 예고했다. 하지만 막상 연애 퀴즈가 시작되자, 김민경과 유민상은 모두 오답 행진을 이어나가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연애 중 일어날 수 있는 각종 돌발 상황에서도 특유의 편안한 매력을 뽐냈다. 김수민 아나운서가 “만약에 남자친구가 방귀를 막 뀐다면 어떡해요?”라고 묻자, 김민경은 “그건 괜찮아요. 그냥 ‘아, 냄새나!’ 이럴 것 같아요”라며 폭풍 애교력을 발산해 보는 이들을 미소짓게 했다.   
 
김민경은 뛰어난 연애 센스도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짝사랑 상대가 힘들다고 할 때 어떻게 반응할까?’라는 질문에 “받아줘야지. ‘지금 나올래? 맥주 한잔할까?’”라는 다정한 면모를 드러낸 것. 이에 김수민 아나운서는 “너무 좋은데요? 오히려 이쪽이 더 큰 문제”라며 유민상을 가리키기도 했다.   
 
티격태격 케미를 자랑하던 김민경과 유민상은 퀴즈가 마무리되자 “오늘 방송은 정말 하나도 도움이 안 된 것 같아요”라며 공동 의견을 발표해 폭소를 안겼다.  
 
이렇듯 김민경은 연애 퀴즈를 통해 해설마다 등장하는 연구 자료에 고개를 갸우뚱하면서도 자신의 연애 스타일을 드러내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한편, 언제나 건강한 웃음을 선사하는 김민경은 코미디 TV ‘맛있는 녀석들’을 비롯 SBS 모비딕 ‘연애블랙리스트’를 통해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