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남이공대학교, 빅데이터 기반의 AI 전문기업 ㈜가이온과 산학협력협약 체결'

영남이공대학교(총장 이재용)는 지난 1일 오전 11시 30분 천마스퀘어 역사관에서 빅데이터 기반의 인공지능 전문 기업인 ㈜가이온(대표 강현섭)과 산학협력협약을 체결했다.  
 

빅데이터·AI·사이버보안 전문 직업인 양성을 통한 지역사회 발전 앞장

이날 협약식에는 영남이공대학교 이재용 총장, 권기홍 교학부총장, 박만교 대외협력부총장, 변창수 취업복지처장, 진인제 사무국장, 남기석 산학협력단장, 이종락 사이버보안계열장, 송종석 교수, ㈜가이온 강현섭 대표, 박명근 상무, 김안정 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은 빅데이터 및 AI를 적용한 사이버보안 전문 인재 양성과 교육과정 공동 개발, 상호 연구 환경의 공유 및 핵심과제의 공동 참여 등을 통해 상호 성장발전을 도모하고, 산업기술 개발 및 전문 직업인 양성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전문교육을 위한 인턴쉽 및 취업과 현장실습 지원, 기업특화 주문식 전문교육 공동 운영, 각 기관의 학술자료 및 정보, 기자재 공동 활용, 공동 학술 연구 활동 및 세미나, 포럼, 학술회의 등의 공동개최, 전문 교육과정 공동개발·운영 및 프로젝트 공동 수행 등을 약속하고 기타 진행 및 구체적인 사항은 상호 협의에 통해 진행하기로 했다.
 
㈜가이온은 빅데이터 기반의 AI 솔루션 유통 및 개발의 선두주자로서 다수의 운영 및 보안 관제체계 구축 경험을 통해 특화된 노하우를 보유한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서비스 전문 기업이다.
 
영남이공대학교 이재용 총장은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핵심기술로 빅데이터, AI, 정보보안 등이 중요시되고 주목받고 있다”라며 “(주)가이온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빅데이터 및 AI를 적용한 사이버보안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남이공대학교 사이버보안계열은 2014년에 설립돼 안랩, SK인포섹, 티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등 국내외 IT기업 및 공공기관, 정보보안전문업체 등의 보안담당자로 졸업생을 취업시키고 있다. 또한, 2021학년에는 AI보안전공을 신설해 사이버보안분야에서 발생되는 데이터를 AI기술에 접목, 사이버 공격의 탐지 및 방어를 자동화하는 분야의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