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재보선 사전투표율 오전 7시 현재 0.3%…3만6949명 투표

4·7 재·보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일 오전 서울역에 설치된 남영동 사전투표소에서 한 시민이 기표소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4·7 재·보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일 오전 서울역에 설치된 남영동 사전투표소에서 한 시민이 기표소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4월 재·보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일 오전 7시 현재 투표율이 0.3%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부터 시작된 사전투표에서 1216만1624명의 선거인 중 3만6949명이 투표를 마쳤다.
 
오전 6시 50분 기준 서울시장 선거는 2만7738명이 투표해 0.33%를 기록했다.
 
부산시장 선거는 7832명이 투표해 0.27%로 나타났다.
 
앞서 가장 최근 선거인 2020년 21대 총선 당시 첫날 같은 시간 기준 투표율은 0.41%였다.
 
2018년 지방선거와 2017년 대선에서는 0.38%, 0.35%를 각각 기록했다.
 
이번 재·보궐선거의 사전투표는 2~3일 이틀간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실시한다. 선거인은 주소지와 상관없이 재·보궐선거 실시 지역의 사전투표소 어느 곳에서나 투표할 수 있다.  
 
선거 당일인 7일에는 유권자별 주민등록지에 따라 지정된 곳에서 오전 6시부터 오후 8시까지 할 수 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