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세 송강, 뷰티 브랜드 모델 낙점

송강이 뷰티 브랜드 모델로 나선다. 
 
송강은 최근 베네피트(benefit)의 모델로 발탁돼 베네피트의 새 얼굴로 활약한다. 
 
송강은 넷플릭스 ‘좋아하면 울리는’, ‘스위트홈’으로 연타 흥행하며 대세 행보를 걷고 있다. 최근 tvN 드라마 ‘나빌레라’에서는 꿈 앞에서 방황하는 발레리노 채록 역을 맡아 뛰어난 비주얼은 물론 섬세한 감정 연기로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송강은 베네피트 모델 발탁 소식과 함께 공개된 화보에서 모공 한점 없는 무결점 피부를 자랑한 것은 물론 청량하면서도 내추럴한 무드를 발산했다. 또한 봄내음이 물씬 풍기는 스타일링으로 러블리한 비주얼까지 자랑했다. 
 
송강은 드라마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지친 기색 하나 없이 오히려 스태프들을 독려하고 유쾌하게 분위기를 이끌어 촬영 현장에 활기를 불어넣었다는 후문. 또한 카메라 셔터에 따라 시시각각 변하는 포즈와 눈빛으로 감각적인 화보를 탄생시켰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