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혈압 있어도 백신 문제 없어…열 있으면 컨디션 회복 뒤 접종

“접종하면 열이 심하다는데, 혈압이 많이 오르진 않을까요?”
 

75세 이상 고령층 접종 설명회
“독감백신 맞고 실려 갔는데…”
계란에 알레르기 없다면
코로나 백신 맞아도 문제 없어

29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 브리핑에서 나온 질문이다. 대구에 사는 64세 김모씨가 물어본 내용이다. 이날 브리핑은 고령층으로부터 사전에 받은 19가지 질문에 대해 전문가들이 답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다음 달 1일부터 75세 이상(1946. 12.31 이전 출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기 시작한다.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현황 그래픽 이미지. [자료제공=질병관리청 (사망 사례 등은 접종과 인과관계 확인 필요)]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현황 그래픽 이미지. [자료제공=질병관리청 (사망 사례 등은 접종과 인과관계 확인 필요)]

관련기사

앞선 질문에 최원석 고려대 안산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평상시 혈압약을 복용하고 있고 혈압이 어느 정도 조절되고 있다면 고혈압으로 문제 될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답변했다. 최 교수는 “연세 있는 분들은 상대적으로 발열 같은 이상 반응을 경험할 가능성이 훨씬 낮다, 너무 두려워하지 않아도 된다”고 안심시켰다.
 
독감 백신을 맞고 119에 실려간 경험이 있다면 어떨까(서울 84세 김모씨). 최 교수는 “아나필락시스(중증 전신 알레르기 반응)였더라도 어떤 성분 때문에 그랬는지 명확하게 확인만 되면 접종할 수 있다”고 했다.  
 
가령 독감 백신에는 계란 성분이 포함돼 있는데, 이 때문에 아나필락시스가 발생한 경우라면 코로나19 백신과는 관련이 없기 때문에 접종해도 큰 문제가 없을 거란 얘기다.
 
전문가들은 가급적 백신 접종을 권하지만 ‘말기 질환을 갖고 있거나 현재 발열 등의 증상이 있다면 컨디션을 회복한 뒤 접종하는 게 좋고(정재훈 가천대 의대 예방의학과 교수), 출혈 경향성을 만드는 심장병 약을 먹고 있다면 접종 이후 부위를 잘 눌러줘 혈종이 생기지 않도록 주의하라(최원석 교수)’고 당부했다.  
 
독감이나 대상포진 백신과 함께 접종해도 되는지에 대해선 세계보건기구(WHO) 권고 등을 바탕으로 최소한 2주 간격을 띄우라고 설명했다.
 
가장 우려가 많은 아나필락시스의 경우도 접종 후 15~30분 정도 접종 장소에서 관찰하면 90% 이상 확인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설명했다.  
 
이재현 연세대 의과대학 알레르기내과 교수는 “뇌나 심장에 이미 기저질환을 가졌다면 후유증이 남을 수 있기 때문에 가급적 의심될 땐 빨리 의료기관에 가달라”고 했다.
 
이재현 교수는 “아프지 않도록 건강관리를 잘하고, 맞은 후로는 무리한 운동, 목욕, 음주를 삼가달라”고 말했다. 정은경 질병청장은 “혹시 기회를 놓칠까봐 아픈데도 얘기 안 하고 접종하면 힘들어질 수 있다”며 “몸이 불편하거나 급성 병이 생겼을 때는 일정을 변경해야 한다”고 말했다.
 
황수연 기자 ppangsh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