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산은행·고팍스, 실명계좌 계약 추진

고팍스

[고팍스 홈페이지 캡처]

 

뉴스핌에 따르면 BNK부산은행이 '고팍스'와 실명계좌 발급 거래 제휴를 추진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22일 금융권과 가상화폐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부산은행과 고팍스가 가상화폐 거래 계약을 맺을 것으로 전해진다"며 "이미 모든 절차를 완료하고 당국, 금융권 등 업계의 분위기를 살피고 있는 중인 걸로 안다"고 말했다. 이 계약이 최종 성사된다면 부산은행은 특금법 시행 이후 신한⋅NH농협은행, 케이뱅크 외에 새로 진입하는 첫 은행이 된다. 고팍스 관계자는 "은행과의 계약을 확정한 이후 최대한 빨리 당국의 허가를 받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은행 관계자는 "확실하게 말할 순 없지만 가상화폐 거래소와 제휴 여부에 대해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현재 빗썸·업비트·코인원·코빗 4개 대형 거래소에만 은행의 원화 실명계좌가 발급된 상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