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철호 부인의 용인땅 쪼개기 매입…전문가 "투자실패 사례"

송철호 울산시장. 뉴스1

송철호 울산시장. 뉴스1

송철호 울산시장의 부인이 이른바 ‘지분 쪼개기’로 구입한 경기도 용인 땅에 대해 인근 부동산들이 개발 호재가 없어 땅값이 더 떨어지는 등 사실상 투자에 실패한 사례라고 평가했다. 송 시장은 18일 이 땅을 팔기 위해 부동산에 의뢰한 것으로 확인됐다. 
 

송 시장, 땅 팔기 위해 내놨다

울산시에 따르면 송 시장의 부인 홍모(68)씨가 2009년 7월 매입해 논란이 된 땅은 처인구 양지면 평창리 일대 임야다. 91명이 함께 ‘지분 쪼개기’ 방식으로 사들였고 현재 홍씨의 지분은 393㎡(118평)이다. 
 
 인근의 A부동산 관계자는 “당시 성행하던 기획부동산 즉 지분 쪼개기 방식으로 구입한 것 같은데 만약에 저라면 평당 1~2만원이라고 해도 이 땅을 안 샀다”며 “이곳은 경사도 있어 개발이 거의 안 된다고 보면 땅인데 실제 이 곳을 봤으면 아마 사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다른 부동산 관계자들도 “사실상 (송 시장의 부인이) 기획부동산 사기를 당한 것처럼 보인다”고 입을 모았다. B부동산 관계자는 “당시 6000만원가량 주고 땅을 샀고 현재 지분이 118평이면 평당 50~60만원이라는 건데, 지금 여기는 맹지로 도로도 없어서 평당 30~40만원 정도밖에 안 될 것 같다”며 “최근이야 인근에 개발 호재가 있지만 10여 년 전에는 개발 가능성도 안 보이던 시절인데 왜 샀는지 모르겠다”고 했다. 
 
 다른 부동산 관계자도“만약 이 땅을 3~4년 이내에 샀다면 인근 지역에 SK하이닉스에서 반도체클러스터를 들여온다는 걸 알고 샀다고 볼 수 있어 투기로 간주할 수 있겠지만 2009년에 이 땅을 샀다면 단순 주변 권유로 샀을 가능성이 높다”고 했다. 
 
 울산시에 따르면 실제 송 시장의 부인은 2009년 간호학과 교수 시절 부동산 관련 일을 시작한 제자 부탁으로 이 땅을 5920만원에 샀다. 한 부동산중개업체가 홍씨를 포함해 총 91명에게 지분 쪼개기 방식으로 임야를 판매했는데 2년 뒤에 필지가 9개로 분할됐고 그중 하나를 홍씨를 포함해 10명이 공동 소유하고 있다. 홍씨의 지분은 전체 3504㎡ 중 393㎡(약 118평)다. 해당 부동산 업체는 현재 폐업했다. 
 
 송 시장은 지난해 재산공개 때 이 토지 가치를 공시가를 반영해 927만원으로 신고했다. 이 지역은 현재 아무것도 없는 맹지다. 영동고속도로 양지IC에서 4㎞정도 떨어져 있고, 10여㎞ 떨어진 원삼면에 SK하이닉스가 2024년까지 반도체클러스터를 세울 예정이라서 인근 지역에 호재는 있지만, 땅 자체로 볼 때 가격이 급등할 가능성은 적다는 게 주변 부동산 업계의 분석이다. 
 
 송 시장 측은 땅을 샀을 당시에는 정계에 있지 않았고, 투기 목적으로 산 건 절대 아니라는 입장이다. 송 시장은 2009년 당시 정계를 은퇴하고 울산에서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었다. 송 시장은 2011년 정계에 복귀해 2018년 울산시장에 당선됐다.  
 
 송 시장은 최대한 서울러 처분하겠다는 입장을 울산시를 통해 내놨다. 울산시에 따르면 송 시장은 실제로 이날 땅을 팔기 위해 부동산에 매도의사를 밝힌 것으로 확인됐다.
 
 송 시장은 “결과가 어찌 됐든 온 국민이 부동산 투기와 관련해 공분이 일고 있는 상황에서 죄송하다”며 “정계에 다시 입문하면서 이 땅을 여러 차례 팔려고 했지만 팔리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당시 땅을 살 때 부인이 1000만원 정도 주고 산다고만 말해, 그런 줄 알았는데 5920만원에 산 건 등기부등본을 보고서야 알았다”고 덧붙였다. 
 
 울산시는 현재 이와 관련해 감사 등의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익을 내기 위한 투기 사례로 보이진 않아 자체적으로 조사해야 할 건으로 보고 있지는 않다”고 말했다. 
 
울산=백경서 기자 baek.kyungse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