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효준, IOC 규정상 베이징 동계올림픽 중국 대표로 못 뛴다

 
 
임효준.  사진=일간스포츠 DB

임효준. 사진=일간스포츠 DB

중국 귀화를 선택한 전 쇼트트랙 대표 임효준(25)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규정상 2022년 베이징 올림픽에서는 중국 대표로 뛸 수 없다.  
 
IOC 올림픽 헌장 제41조 2항에 따르면, 한 선수가 국적을 바꿔서 올림픽에 출전하려면 기존 국적으로 출전한 국제대회가 끝난 후 3년이 지나야 가능하다.  
만일 3년이 되기 전 올림픽에 다른 나라 국적으로 나가려면 기존 국가의 NOC 허락을 받아야 한다.  
 
임효준은 2019년 3월 10일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했기 때문에 2022년 3월 10일 이후에 중국 대표로 뛸 수 있다. 베이징 동계올림픽은 2022년 2월 4일부터 20일까지 열린다.  
 
임효준이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참가하려면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대회가 한 달 이상 미뤄지거나 대한체육회의 허락을 얻어야 한다. 그러나 대한체육회는 임효준이 중국대표팀으로 더 빨리 뛸 수 있도록 허락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이은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