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준표 "이재명, 국민 현혹하는 허경영식 공약 걱정스러워"

홍준표 무소속 의원. 중앙포토

홍준표 무소속 의원. 중앙포토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이재명 경기지사가 제안한 기본소득·기본주택·기본대출 등 이른바 '기본시리즈'에 대해 "더이상 국민들을 현혹하는 기본시리즈를 안 하는 것이 책임 있는 정치인의 자세"라고 비판했다.
 
홍 의원은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지사의 기본시리즈는 10년 전 좌파 진영에서 들불처럼 퍼져 나갔던 무상시리즈의 이름만 바꾼 재판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베네수엘라의 차베스는 원유를 팔아 산업에 투자하지 않고 정유공장조차 없이 무상 시리즈를 계속하는 포플리즘 정치를 하다가 원유가 폭락하니까 세계 최빈국으로 전락하고 10%가 해외 탈출한 참혹한 베네수엘라를 만든 일도 있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국가 재정 능력이 한계치에 달한 지금의 대한민국에서 코로나 정국을 이용해 또다시 무상시리즈로 국민들을 현혹하는 허경영식의 공약은 참으로 걱정스럽다"고 했다.
 
그러면서 "연애도 무상으로 하는 분이니 말릴 수는 없지만, 더는국민들을 현혹하는 기본 시리즈를 안 하는 것이 책임 있는 정치인의 자세라고 본다"며 "국민들이 제대로 봤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