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영진·서정협·박성수…‘백신 솔선수범’ 연기한 사연 알아보니

송파구청장 “정부지침에 따라 대기” 

서정협 권한대행 등 접종계획 연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놓고 자치단체장들의 행보가 엇갈리고 있다. “솔선수범하겠다”며 백신을 접종하기로 했던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에 이어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과 권영진 대구시장이 줄줄이 접종을 취소했다. 반면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은 이미 접종을 마쳤다.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이 지난 6일 지역 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사진 대전 중구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이 지난 6일 지역 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사진 대전 중구

 
 7일 송파구에 따르면 박 구청장은 8일 예고했던 백신 접종 계획을 철회했다. 송파구 관계자는 “별도 지시가 있을 때까지 재난안전대택본부 추가 접종인력은 접종하지 말고 대기하라는 지침에 따라 취소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각 지방자치단체에 꾸려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코로나19 대응 1차 요원에 한해 우선 접종을 허가했다. 이로 인해 시장과 구청장 등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을 포함한 인력이 백신 접종 명단에 포함됐다.
 
 하지만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이 보낸 공문에서 정부는 “현장대응 인력부터 접종하라”고 권고했다. 또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 인력은 별도 일정 안내시까지 접종을 미뤄달라”고 안내했다. 감염 위험이 높은 현장대응 인력부터 우선 접종하라는 권고에 따라 구청장 접종 계획을 연기했다는 게 송파구 설명이다.
 

서정협 권한대행, 권영진 대구시장도 취소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사진 서울시]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사진 서울시]

 
 권영진 대구시장도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기로 했다가 취소했다. 대구시는 “8일 오전 11시 대구시 중구보건소에서 백신을 접종하기 했지만, 정부 권고안이 접수됨에 따라 연기한다”고 밝혔다. 
 
 반면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은 지난 6일 지역 보건소에서 AZ 백신을 맞았다. 박 청장은 “백신 접종이 속도감 있게 진행되는데도 예방접종을 꺼리는 사례가 종종 발생하고 있어 믿음을 주기 위해 백신 접종에 임했다”고 말했다.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도 오는 10일 중구보건소에서 접종할 계획이었지만 지난 주말 내려온 정부 지침에 따라 계획을 미뤘다. 서울시 관계자는 “정부 권고에 따라 접종계획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중대본 “지자체장 접종은 논의중”

 
 자치단체장의 백신 우선 접종에 대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논의되고 있는 부분”이라고 했다,  
 
 이날 온라인으로 이뤄진 브리핑에서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자치단체장은 방역을 책임을 지고 있는 분들이어서 우선 접종의 필요성이 제기된 거 같다”며 “백신 공급량과 접종으로 인한 효과 등을 총괄적으로 고려해 우선 순위 대상을 선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오는 8일 코로나19 백신을 맞는다. 송봉근 기자

권영진 대구시장은 오는 8일 코로나19 백신을 맞는다. 송봉근 기자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백신 1차 접종자는 31만4656명으로 집계됐다. 아스트라제네카 30만9387명, 화이자 5269명이다. 
 
 접종 후 이상반응 의심 사례는 3689건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3643건은 접종 후 흔히 나타날 수 있는 두통과 발열·메스꺼움·구토 같은 경미한 사례로 확인됐다. 또 33건은 ‘아나필락시스’ 의심 사례, 5건은 경련 등 중증 의심 사례로 나타났다. 나머지 8건 사망사례로 신고됐다. 사망사례의 경우 아직 백신과의 연관성은 확인되지 않았다. 
 
 김현예·이에스더, 대구·대전=김윤호·김방현 기자 hykim@joongang.co.kr
 
※알려드립니다.
서울시는 7일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당초 오는 10일 중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백신을 맞는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서울시는 주말 사이 내려온 정부 접종 권고계획에 따라 서 대행의 접종계획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알려왔습니다. 권영진 대구시장 역시 정부 권고에 따라 오는 8일 예정했던 백신 접종을 미룬다고 밝혔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