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정은, 시·군당비서 강습회서 결론…"농업 생산 늘려야"

북한 조선중앙TV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3일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회의실에서 열린 제1차 시·군당책임비서강습회에서 개강사를 했다고 4일 보도했다. 뉴시스

북한 조선중앙TV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3일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회의실에서 열린 제1차 시·군당책임비서강습회에서 개강사를 했다고 4일 보도했다. 뉴시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시·군당 책임비서 강습회에서 농업 생산 증대를 강조했다.
 
조선중앙통신은 김 총비서가 지난 4일 제1차 시·군당 책임비서 강습회 2일 회의에서 결론을 통해 "시·군당 위원회들이 자기의 사명과 역할을 원만히 수행하여야 당과 국가의 전반 사업이 잘돼 나가고 우리식 사회주의의 전면적 발전이 촉진되게 된다"고 말했다고 5일 보도했다.
 
김 총비서는 "시·군당 책임비서들 앞에 나서는 선차적인 경제 과업은 농업 생산을 결정적으로 늘리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시·군 협동농장 경영위원회가 농사 작전을 해당 지역의 특성에 맞게 과학적으로, 세부적으로 세우고 철저히 집행하도록 요구성을 높이며 경영위원회의 사업상 권위를 세워주어 시·군 안의 농사를 실질적으로 지도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농업 부문에 뿌리 깊이 배겨있는 허풍을 없애기 위한 투쟁을 강도높이 벌려야 한다"고 지적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