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신여대 양보경 총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성신여대 양보경 총장이 4일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번 챌린지는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대국민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시작된 릴레이 캠페인으로,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한 교통문화를 정착시키고 사고 예방을 위한 범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목적으로 실시되고 있다.  
 
릴레이 캠페인에 지목된 참여자가 어린이 교통안전 구호인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이 쓰여진 팻말을 들고 사진을 찍은 뒤 SNS에 게시하는 방식이다.
 
광운대학교 유지상 총장의 지명으로 릴레이에 참여한 양보경 총장은 다음 주자로 박겸수 강북구청장, 박재우 성신초등학교 교장, 김선현 오토인더스트리 대표를 지목했다.
 
양보경 총장은 “우리 미래를 이끌어갈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고 공부할 수 있는 안전한 환경을 만드는 일은 모두 함께 풀어가야 할 숙제”라며 “이번 릴레이 캠페인을 통해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사회, 문화적으로 정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