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와대 "문대통령 6월 G7 정상회담 전 AZ 백신 맞을 것"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6월 영국에서 예정된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참석 일정을 고려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할 계획이라고 청와대가 오늘(4일) 밝혔습니다.



6월 영국 G7 정상회의 참석하려면 4월 초에는 접종해야

문 대통령은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문재인 대통령(사진=연합뉴스)문재인 대통령(사진=연합뉴스)


청와대 관계자는 오후 기자들에게 "문 대통령은 기꺼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화이자 백신은 감염병 전담병원등의 의료진이 접종하고 있어 문 대통령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할 가능성이 크다"며 이같이 설명했습니다.



청와대가 이러한 방침을 미리 밝힌 것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불안을 해소하겠다는 취지로 해석됩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 접종 시기에 대해 "대면(회의 방식)으로 개최될 가능성이 열려 있는 6월 G7 정상회의 일정을 역산해서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G7 정상회의는 6월 11일 영국에서 열립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경우 8주 간격으로 두 차례 백신을 맞아야 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문 대통령의 1차 접종은 늦어도 4월 초순에는 이뤄질 전망입니다.





Copyright by JTBC(https://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